본문 바로가기 주요메뉴 바로가기

보도자료

홈으로 > 알림마당 > 보도자료
  • 현재페이지 프린트
  • 현재 페이지 URL 복사

뷰어  다운로드

  • 아래아한글 뷰어 2007  다운로드
  • Acrobat Reader 한글판 V7.0 뷰어 다운로드
  • Microsoft 엑셀 뷰어 다운로드
  • Microsoft 파워포인트 뷰어 다운로드
  • Microsoft 워드 뷰어 다운로드
게시글 상세보기
충북농기원 특허기술로 잡곡 증류주 등 상품화 촉진
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21/03/26
조회 94
첨부
- 기술이전 3업체, 잡곡 증류주와 유산균 발효음료 상품화 -
 
충북농업기술원(원장 송용섭)은 도유 농식품 특허기술을 이전 받은 충북도내 3개 업체가 2021년 농업기술실용화재단의 시제품 개발 사업에 선정되었다고 지난 25일 밝혔다.
 
시제품 지원 사업은 농업기술실용화재단의 농업실용화기술 R&D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농촌진흥청, 도 농업기술원에서 이전 받은 특허기술, 또는 민간이 자체개발한 농식품 관련 우수기술의 상용화를 위한 시제품 개발비로 최대 1억 원 까지 지원한다.
 
이번에 선정된 3개 업체는 최근 기술원에서 특허를 이전 받은 업체로 농업회사법인 조은술세종(청주, 대표 경기호)은 ‘고구마를 이용한 술 제조방법’을 이전 받아 고구마 술 주박을 활용한 가공제품을 상품화하여 국내 홈쇼핑이나 온라인 상품으로 판매할 계획이다.
 
제천한약영농조합법인(제천, 대표 구교창)은‘팽화수수 발효주의 제조방법’을 접목하여 수수를 포함한 다양한 잡곡 활용 증류주를 개발해 지역특산주로 선보일 예정이다.
농업회사법인 ㈜다비치농산(청주, 대표 김수옥)은 ‘올리고당을 생성하는 류코노스탁 유산균’특허기술로 지역에서 많이 생산되는 과일과 채소를 유산균으로 발효한 음료를 출시할 계획이다. 이러한 특허기술로 새로운 가공식품이 출시되면 지역농산물 소비촉진에도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.
 
지금까지 많은 기술이전업체가 다양한 종류의 실용화사업과 연계하여 흑도라지젤리, 흑도라지청, 팽화수수과자, 아로니아 가루식초, 팥고추장 등 기술의 상용화에 성공한 바 있다.
 
도 농업기술원 친환경연구과 윤향식 식품개발팀장은“앞으로도 개발된 기술이 사장되지 않고 현장에서 실용화 될 수 있도록 지속적이고 다각적인 노력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.” 라고 말했다.
 
 
다음글 충북농기원, 디지털농업 등 신기술보급 추진 박차
이전글 충북도․영동군, 농업기술원 분원설립 업무협약 체결
정보담당자
지원기획과 > 홍보지원팀 > 민대홍 (☎ 043-220-5721)

※ 이 페이지에 대한 저작권은 충청북도농업기술원이 소유하고 있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