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 주요메뉴 바로가기

보도자료

홈으로 > 알림마당 > 보도자료
  • 현재페이지 프린트
  • 현재 페이지 URL 복사

뷰어  다운로드

  • 아래아한글 뷰어 2007  다운로드
  • Acrobat Reader 한글판 V7.0 뷰어 다운로드
  • Microsoft 엑셀 뷰어 다운로드
  • Microsoft 파워포인트 뷰어 다운로드
  • Microsoft 워드 뷰어 다운로드
게시글 상세보기
충북농기원, 마늘 건조생력화 기술 통상실시 계약 체결
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20/01/06
조회 45
첨부
- 마늘, 저비용 가변형 건조시스템으로 효율적으로 건조하세요 ! -
 
충청북도농업기술원(원장 송용섭)은 설치와 철거가 쉬워 마늘 수확 후 효율적으로 건조시킬 수 있는‘가변형 건조시스템’에 대한 특허기술을 1월 3일에 농자재 제조 2개 업체와 통상실시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.
 
계약을 체결한 업체는 상인농자재(칠곡), (주)에이치에스엠(천안) 2개 업체로 2017년 첫 계약을 체결한 이후 이번이 두 번째 계약이다.
 
마늘 가변형 건조시스템은 수확한 마늘을 운반용 플라스틱박스에 넣어 배풍기를 이용하여 건조하는 방식이다. 건조일수는 10일정도 소요되어 관행대비 20일 이상 단축되며 건조 효율도 높아 병해충 발생이 14% 감소되어 상품성의 하락을 경감시킬 수 있다. 일반 건조시스템과 달리 공간에 제한받지 않아 원하는 곳에 설치 가능하며, 설치 및 해체가 간단하다. 기술이전을 받은 가변형 건조시스템은 설치비용이 약 330만원 정도, 저비용으로 설치가 가능하도록 설계하였다.
 
도 농업기술원 마늘연구소 이재선 육종재배팀장은“가변형 건조시스템이 올해 농촌진흥청 전국시범사업으로 선정되어 전국 10개소에 보급될 예정”이라며,“마늘 가변형 건조시스템으로 건조한 마늘은 상품성이 크게 하락되지 않아 농가 소득에 많은 도움이 될 것”이라고 말했다.

 
 
다음글 김장희 충북도 행정부지사 충북도농업기술원 방문 격려
이전글 올해의 농사‘새해농업인실용교육’으로 준비하세요!
정보담당자
지원기획과 > 홍보지원팀 > 류지홍 (☎ 043-220-5721)

※ 이 페이지에 대한 저작권은 충청북도농업기술원이 소유하고 있습니다.